본문 바로가기
뉴스투데이

"의과대학 전남 2곳 유치 노력"

◀ANC▶

김영록 전남지사는 전남의대 설립과 관련해 전남 서부와 동부지역 2곳에 유치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습니다.

목포에서 열린 도민과의 대화 내용을 김진선 기자 정리했습니다. ◀END▶ ◀VCR▶ '도민과의 대화'를 위해 목포를 찾은 김영록 전남지사에게 던져진 첫 질문은 역시 의과대 설립이었습니다.

◀INT▶ 한수영/목포시 신흥동 "전남도 차원에서도 목포대 의과대학과 부속병원이 조속히 설립되도록 노력해주실 것을 건의드립니다."

코로나19 위기상황에서도 중증환자를 돌볼 수 있는 상급병원이 없는 전남은 광주의 도움을 받고 있는 상황. 김 지사는 코로나19가 진정되면 의정협의체에서 논의를 재개한다는 정부 방침을 전하면서 동서부권 모두 유치하겠다는 기존 입장을 재확인했습니다. ◀INT▶ 김영록 전남도지사 "도지사 입장에서는 지금 동부권 서부권이 다 의과대학 유치를 적극적으로 하고 있는 입장이기 때문에 우리 전남으로 의과대학 유치를 위해서 힘껏 노력하겠다는 말씀으로..."

구 목포경찰서 부지에 스마일센터 개소를 시작으로 호남권 통일플러스센터 등이 들어서게 되면서 원도심 시민들은 조속한 완공을 요구했고, ◀INT▶ 최철웅/용해동 "앞으로 원도심이 활성화될 것 같습니다. 용해동 주민들은 이를 매우 바라고 있습니다. 한편으로 혹시나 완공이 늦어지면 어떠나 하는 불안감이 있는 것도 사실입니다." 김 지사는 서남해안 해상풍력 발전단지를 위해 필요한 지원부두와 배후단지를 2천 180억 원을 투입해 목포신항에 조성하고, 삼학도에 김대중-넬슨만델라 평화공원도 추진하겠다고 밝혔습니다.

◀INT▶ 김영록 전남도지사 "해상풍력 물류 중심지로서 신재생에너지 전진기지로서 배후단지, 배후항만 이런 부분에 있어 목포가 클러스터의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습니다."

이 자리에서 김 지사는 목포시와 시민들이 건의한 웰빙공원 숲길과 동목포역 복원사업에 도비 지원을 추가로 약속했습니다.

MBC뉴스 김진선입니다.
김진선