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 바로가기
뉴스투데이

코로나19 등 여파에 식품업체 가동률 50-60% 수준


코로나19 장기화와
러시아-우크라이나 간 전쟁 등에 따른
매출액 감소로 도내 식품업체 가동률이
50~60% 수준에 그치고 있습니다.

전라남도는
신제품 개발과 위탁생산을 희망하는
유통 전문업체들이 도내 우수 식품제조업체를
이용하도록 홍보하는 한편 온라인 쇼핑몰, 홈쇼핑 등
다각도 지원을 통해 도내 우수 업체들의
가동률을 높일 계획입니다.
김진선